메뉴 건너뛰기

SCROLL TO TOP

추천 수 0
Extra Form
일자 2024년 2월 11일
성경 사사기 11:29,32,3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title.jpg

 

 

 

 

입다가 승리한 결정적 이유

삿11:29,32,33

 

·승리와 패배의 차이는 실력의 차이가 아니라 성령의 도우심의 여부이다. 인간의 이성적 판단을 더 신뢰하는 것은 불신앙일 수 있고, 궁극적으로는 분쟁과 다툼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1) 입다가 암몬 자손과의 전쟁을 승리로 이끌어낸 이유는 성령의 도우심 때문이었다. 

·사사기에 등장하는 사사들의 면모를 보면 하나같이 문제 많아 보이는 사람들이었다. 삼갈은 아낫 신을 섬기는 무당의 아들이었다. 드보라는 당시에는 사람 취급도 받지 못했던 여자였고, 기드온은 수확한 밀을 빼앗길 까봐서 집안에 숨어서 타작하던 겁쟁이였다. 입다는 창녀의 자식이었고, 깡패들과 어울리던 사람이었다. 삼손은 여자에 약한 사람이었다. 

·하나님은 하나같이 문제 많아 보이는 사람들만 골라서 이스라엘을 구원하는 사사로 세웠는데 그 비밀은 ‘여호와의 영이 임하시매’라는 말씀에 있다.(29절)

·구약 시대처럼 특별한 사람에게만, 특별한 시기에만 임무 수행을 위해 임하셨던 성령께서 오늘날 우리 모두에게 임하셨다. 더구나 이 땅의 삶을 마칠 때까지 우리가 어떤 연약함을 보여도, 심지어 어떤 죄 가운데 있을 지라도, 그런 우리를 두들겨 패서라도 돌이키실 지언정 절대로 버리지는 않으신다. 

  *오순절의 성령 강림은 요엘서의 예언의 성취(행2:16-18)

·성령의 도우심을 통해 하나님의 역사를 경험하며 함께 주의 뜻을 이루어갈 수 있는데 그 비밀은 기도에 있다. 종교 개혁을 이루어냈던 마틴 루터는 ‘나는 바쁘기 때문에 더 많이 기도한다. 내가 바빠졌다는 것은 그만큼 성령님의 도우심이 더 많이 필요해졌다는 것이기 때문이다’라고 했다. 내가 움직여서 일하는 것보다 성령님께서 움직이시는 것이 훨씬 더 강력한 역사가 나타나기 때문이다. 

·기도에는 정확도가 필요하다. 쓸데 없이 자기 욕심만 채우려는 기도에는 하나님께서도 응답하지 않으신다. 그런데 기도에는 정확도만 필요한 것이 아니라 기도의 분량도 중요하다. 만약 정확한 기도만 하면 다 응답된다고 하면 주기도문 한번 만 하면 된다. 그러나 예수님도 습관을 좇아 새벽에 기도하셨고 우리에게도 쉬지 말고 기도하라고 했다.

·오늘 우리도 가장 많이 또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성령의 도우심을 구하는 일이다. 내 힘으로 무엇인가를 도모하고 이루어내려 할 시간에 먼저 겸손하게 무릎꿇고 하나님의 나라를 구하고 있을 때 하나님은 기가 막힌 방법으로 역사하신다. 

·오늘날 미국 교회들의 현실을 이해할 수는 있지만, 한인 교회들이라도 잠자는 미국 교회들을 깨울 수 있어야 한다.      *기도 가운데 환상을 통해 일해주신 하나님

 

2) 에브라임이 동족이었던 입다 사람들과 전쟁을 하게 된 이유는 불신앙 때문이었다.

·입다가 암몬과의 전쟁을 승리로 이끌고 돌아오자 에브라임이 시비를 건다. 암몬 자손과 싸우러 갈 때에 왜 자신들을 부르지 않았느냐는 것이었다.(삿12:1) 결국 입다는 길르앗 사람들을 다 모아서 에브라임을 치러간다. 

·사실 암몬 족속은 이방인들이었기에 그 전쟁에는 명분이 있었다. 그런데 에브라임과의 싸움은 명분도 없고 부끄러운 일이었다. 같은 식구 끼리 싸우는 꼴이 되기 때문이다.

·오늘날 교회 안에서도 서로 싸우는 부끄러운 일들이 있다. 사탄과의 싸움에 힘을 합쳐 함께 주의 나라를 세워가기를 힘써야 할 판에 같은 식구끼리 싸움을 하고, 교회가 분열되고 갈라지기도 하는 것은 부끄럽고 안타까운 일이다.

·사탄은 믿음 없는 사람들이나 믿음이 잠시 연약해져 있는 사람들의 입술이나, 욕심이나 공명심에서 비롯된 이기적인 행동을 통해 분열을 일으킨다. 결국 함께 힘을 합쳐 사탄과의 싸움에 전력하는 것이 아니라 같은 식구 끼리 싸우느라 진이 빠지게 만든다. 

·하나님을 향한 신실한 믿음 가운데 모든 상황을 판단하는 것이 아니라, 당장 눈에 보이는 대로 판단하고 결정하게 되면, 자신들의 의도와는 다르게 하나님의 역사를 이루어가는 데 방해가 되기도 한다.

·13세기 토마스 아퀴나스(Thomas Aquinas)와 논리적 대결을 펼쳤던 14세기 오캄의 윌리암(William of Ockahm)은 유명론(Nominalism)을 통해 중세의 신학에서 이성을 제거함으로 신앙과 이성을 분리시켰다. 신학은 이성의 영역으로는 이해할 수 없는 것이라 말했고, 결국 이런 생각은 비평주의적 성경 해석을 가져왔다. 결과적으로 기독교를 아주 비이성적이고 믿을만 하지 않은 종교로 전락시켰고, 교회 안의 세속주의의 토대가 되었다. 

·‘세속주의(Secularism)’란 교회가 세상 것을 탐하는 것이 아니라 인간의 이성을 신앙보다 우위에 놓는 것을 말한다. 결국 이런 경향은 성도들이 약속의 말씀에 기준하여 신앙 생활 하는 것이 아니라, 눈에 보여지는 것들을 이성적으로 판단한 것을 더 신뢰하게 만들었다. 

·요즘은 교회들이 ‘은혜의 공동체’가 아니라 마치 회사 같다. 모든 것을 숫자로 판단하고, 결정하고, 실행한다. 계획되지 않은 일은 절대로 실행될 수 없다. 그러나 우리의 이성은 이미 타락한 이성이므로 인간의 이성적 판단을 절대적으로 신뢰해서는 안된다. 물론 이성적 판단이 필요할 때도 많지만 오히려 이성적 판단을 넘어 믿음으로 결단해야 할 때도 있다. 이성적 판단을 하자면 입다 같은 사람은 애초에 사사로 세워지면 안되는 사람이었다. 이성적으로 판단하자면 기독교의 구원만큼 말도 안되게 비이성적인 일은 없기 때문이다.      *가나안 정탐꾼들의 보고의 차이(민13:31,33; 민14:9)

·섬김의 요청 앞에 아멘하기 보다는 당장 자신의 처한 상황을 보면서 그것을 유보하거나 거절하게 되는 일이 있다. 그럴 때 내가 과연 눈에 보여지는 상황만을 보고 있지는 않는지, 아니면 하나님께서 하실 것임을 먼저 믿음으로 붙들어야 할 것인지를 생각해야 한다. 내 삶이 더 풍요롭게 되는 데만 내 마음이 붙들려 있기에 그런 생각과 그런 결정들을 하고 있지는 않는 지 살펴보아야 한다. 

 

 

 

 

학습 및 적용 문제:

1) 에브라임과 입다의 전쟁의 표면적 이유와 보다 근본적인 이유가 무엇이었는 지 말해보라. 

2) 입다가 전쟁에서 승리한 결정적 이유는 무엇이었는 지 말해보고, 이에 대해 내가 경험한 일이 있으면 나누어보자. 

3) 눈에 보여지는 상황이 아니라 약속의 말씀을 붙들고 승리하는 삶을 살기 위해 오늘 말씀을 들으며 결단한 것이 있으면 나누어보자. 

 

 


  1. 같은 자리, 다른 생각

    같은 자리, 다른 생각
    일자2024년 2월 25일 성경열왕기하 3:18
    Read More
  2. 이해할 수 없는 삼손

    이해할 수 없는 삼손 삿13:1-5 ·살다보면 이런 저런 일들을 겪는데, 그게 알고보면 좋은 일이든 나쁜 일이든 다 하나님의 은총의 한 부분이다. 그러니 속상하고 힘들어도 응어리진 마음 갖고 살지 말고, 너그럽게 풀어 헤치고 살아야 한다. 그럴 때 주...
    일자2024년 2월 18일 성경사사기 13:1~5
    Read More
  3. 입다가 승리한 결정적 이유

    입다가 승리한 결정적 이유 삿11:29,32,33 ·승리와 패배의 차이는 실력의 차이가 아니라 성령의 도우심의 여부이다. 인간의 이성적 판단을 더 신뢰하는 것은 불신앙일 수 있고, 궁극적으로는 분쟁과 다툼의 원인이 되기도 한다. 1) 입다가 암몬 자손과...
    일자2024년 2월 11일 성경사사기 11:29,32,33
    Read More
  4. 삼류 인생을 살았던 입다

    삼류 인생을 살았던 입다 삿10:6-8 ·하나님 앞에 쓰임 받았던 훌룡한 믿음의 사람들의 공통점은 하나다. 인생의 과정에서 참으로 고통스럽고 힘든 시간들을 통과한 사람들이라는 것이다. 사람들은 고난이 아니면 절대로 바로 서지 못한다. 돈 때문이든...
    일자2024년 2월 4일 성경사사기 10:6~8
    Read More
  5. 아비멜렉의 최후

    아비멜렉의 최후 삿9:1-6 ·결국 다 지나갈 것들인 세상 것에 울고 웃는 것이 아니라, 지금 당장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흔들림없이 그리스도의 빛을 세상에 비추는 것이다. 안타깝게도 헛된 것들에 욕심을 두고 살 때 그것이 우리의 삶을 윤택하게 하지...
    일자2024년 1월 28일 성경사사기 9:1~6
    Read More
  6. 마른 뼈도 살아날 수 있습니다

    마른 뼈도 살아날 수 있습니다 겔37:1-6 ·우리를 시험하러 달려드는 불 시험과 유혹들은 우리 스스로의 힘으로는 도저히 이겨낼 수 없다. 성령의 불로 맞불을 놓게 되면 우리의 생명을 위협하듯 다가오던 불 시험은 더 이상 힘을 못 쓴다. 1) 하나님은...
    일자2021년 1월 21일 성경에스겔 37:1~6
    Read More
  7. 말, 말, 말

    제목: 말, 말, 말 본문: 야고보서 3:1~6 설교: 백장용 목사
    일자2024년 1월14일 성경야고보서 3:1~6
    Read More
  8. 물 위를 걸으려면 배 밖으로 나와야 합니다

    물 위를 걸으려면 배 밖으로 나와야 합니다 마태복음 14:22~27 김대영 목사
    일자2024년 1월 7일 성경마태복음 14:22~27
    Read More
  9. 빈 손의 축복

    빈 손의 축복 학1:3-8 ·오늘날 한국이 경제적으로 번창하고, 3만 명 가까운 선교사를 파송한 선교 대국이 되어있는 것은 아무 연고도 없지만 우리를 위해 생명을 바친 선교사들의 헌신 때문이었다. ·이제 우리 모두에게는 그 거룩한 빚을 갚아...
    일자2023년 12월 31일 성경학개 1:3~8
    Read More
  10. 화평케 하는 자

    화평케 하는 자 마1:18-21; 고후5:18 ·요즈음은 성탄절에 사용해오던 ‘메리 크리스마스’라는 말보다는 ‘해피 할러데이’라는 말을 쓴다. 오늘날 세상은 성탄절을 더 이상 예수님의 탄생을 기념하는 날이 아니라 연말 휴가 정도...
    일자2023년 12월 24일 성경마태복음 1:18-21; 고리도후서 5:18
    Read More
  11. 가장 중요한 만남

    가장 중요한 만남 계3:20 ·기독교 신앙은 여러 측면에서 볼 수 있다. 믿는 친구들의 성실한 삶의 모습을 통해서 기독교를 보게 되면 기독교에 호감을 갖기도 한다. 또 예수 믿는 사람들이 경험했다고 하는 기적적인 일들에 대한 이야기를 들으면, 자신...
    일자2023년 12월 17일 성경요한계시록 3:20
    Read More
  12. 창조적 소수

    창조적 소수 삿7:2-7 ·창조적 소수(Creative Minority)란 한 문명을 쇠퇴하게 하는 도전의 기미를 미리 알아차리고, 그 도전에 올바로 응전하도록 사회 구성원들에게 새로운 가치를 보여주는 사람들을 말한다. *도전과 응전 (토인비의 ‘역사의 ...
    일자2023년 12월 10일 성경사사기 7:2~7
    Read More
  13. 큰 용사가 된 겁쟁이

    큰 용사가 된 겁쟁이 삿6:7-14 ·현대인들은 고도의 기술 개발과 함께 심각한 가치관의 혼돈을 겪게 된다. 그리고 그런 의미에서 이미 가치관의 혼돈을 겪고 있는 세상 사람들에게, 눈에 보여지는 세상 너머에 참된 진리의 세계가 있다는 것을 알려주어...
    일자2023년 12월 3일 성경사사기 6:7-14
    Read More
  14.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삿4:1-9 ·예수님의 십자가의 은혜를 믿음으로 구원의 은혜를 이미 얻은 우리들에게 있어서 더 필요한 믿음은 두 번째 믿음이다. 이 땅에 사는 동안 항상 하나님께서 우리의 삶을 지키시고, 인도하시고, 축복하신다...
    일자2023년 11월 26일 성경사사기 4:1~9
    Read More
  15. 항상 감사해야 하는 이유

    항상 감사해야 하는 이유 빌1:12-14,18; 히13:15,16 ·그리스도인의 삶에도 때로 만족스럽지 못하고 고통스러운 상황들도 생긴다. 그러나 이 모든 상황에서 항상 감사의 조건을 찾으며 긍정적으로 대처하는 사람들은 결국 그 어려움들을 이겨내고 궁극...
    일자2023년 11월 19일 성경빌립보서 1:12-14,18; 히브리서 13:15,16
    Read More
  16. 하나님 편에 선 자

    하나님 편에 선 자 수3:12-15,30 ·오늘날 우리 삶에도 종종 뜻하지 않은 일들이 벌어진다. 그러나 그런 일들이 우리의 삶 가운데 생기는 이유는 분명 날마다 세상을 향해 가는 우리의 삶이 하나님을 향할 수 있도록, 철저히 하나님 편에 서는 삶이 되...
    일자2023년 11월 12일 성경사사기 3:12~15,30
    Read More
  17. 마이너스 은혜 보다 플러스 은혜

    마이너스 은혜보다 플러스 은혜 삿3:7-9 ·하나님 앞에 악을 행할 때, 하나님께서는 그런 우리들을 징계하신다. 그러나 겸손히 무릎 꿇고 주의 긍휼과 도우심을 구할 때, 하나님은 다시 우리로 하여금 그 고통스러운 삶으로부터 벗어나게 하신다. 안타...
    일자2023년 11월 5일 성경사사기 3:7~9
    Read More
  18. 삶에 대적들이 있는 이유

    삶에 대적들이 있는 이유 삿1:19; 3:2-4 ·사사기 기록 연대: BC 1,050년-1,000년 사이 (왕정 초기 사울왕 혹은 다윗왕) ·시대적 배경: BC 1,400년부터 1,050년까지 350년간 (가나안 정복 전쟁 후 지파별로 흩어져 살던 때부터 사울이 왕으로 세...
    일자2023년 10월 29일 성경사사기 1:19; 3:2-4
    Read More
  19. 십자가로의 부르심

    십자가로의 부르심 눅9:23,24 ·십자가의 삶을 가장 극명하게 보여주는 것은 아마도 감람산에서의 예수님일 것이다. 십자가가 너무 고통스러워서 예수님 조차 ‘이 잔을 내게서 지나가게 하옵소서’라고 기도했지만, 결국 ‘아버지 뜻대...
    일자2023년 10월 22일 성경누가복음 9:23,24
    Read More
  20. No Image

    아버지 하나님

    설교: 고석희 목사 본문: 누가복음 15:20~24, 로마서 8:15~16, 요한일서 3:1 제목: 아버지 하나님
    일자2023년 10월 15일 성경누가복음 15:20~24, 로마서 8:15~16, 요한일서 3:1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9 Next
/ 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