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SCROLL TO TOP

조회 수 256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8년의 마지막 달을 보내면서 목사님들도 좀 말하기 힘든 말을 쓰려고 합니다. 자주 말씀 드렸듯이 만약 여러분 중 누가 예수님을 믿음으로 구원을 받았다고 말하는 가운데 신앙생활을 하는동안 한번도 예수님을 알지 못하는 자에대한 구원이나 복음 선포나 전도에 대한 아무런 마음에 부담이나 그 일에 대한 고민이 없이 살고 있다면 그 사람은 자신의 구원을 점검 하시길 바랍니다.  이러한 사람은 교회 어떠한 직분자거나 신앙생활의 연수없이 어쩌면 자신이 구원 받았다는 착각 속에 신앙생활을 하는 어리석은 자일 수 있습니다.  왜나하면 우리 안에 계신 성령님은 하나님의 뜻을 가장 잘 아시는 분이시기에 모든 사람이 구원을 받기 원하시고 진리에 이르기를 원하시는(딤 전 2:4) 하나님의 마음을 모른체 하실 수 없습니다. 누가 노방전도는 죽었다고 이야기 하거나 그 방식은 시대에 맞지않는다고 하거든 그 것은 그 사람 개인 생각이고 하나님의 말씀은 아니라고 생각하시고 우리 삶 속에서 선한 행실을 통해서 또 담대한 입술의 말씀으로 복음을 선포하시는 저와 여러분이 되면 좋겠습니다. 구원을 받는 믿음은 들음에서 나고 그 들음은 하나님의 말씀이기 때문입니다. 항상 하나님께서 주신 구원의 은혜를 생각하시면서 그 감격 가운데 아직 주님을 알지 못해 멸망의 길로 가는 사람들을 향한 긍휼한 마음과 안터까운 마음을 가지고 때를 얻든지 말든지 주의 말씀을 선포하는(딤후 4:2) 삶이 되시길 축복합니다.

혹 소심한 성격과 담대함이 부족하고 또 자신의 삶 때문에 마음이 있지만 못하고 계신 분들은 하나님께 성령님의 능력을 구하시면서 우리가 전도하는 일에 함께 하여 주신다는 (28:20) 말씀을 의지하며 용기를 내시길 바랍니다. 전도는 우리가 하고 인도는 하나님이 하십니다. 전도는 주의 복음을 전하는 것이고 이 전도를 할때 하나님께서 그 분에 뜻에 따라 그 사람이 복음을 듣게 하시고 그 사람을 구원의 길로 인도하여 주십니다.

 

우리는 각자 자신의 신앙 생활을 말씀에 비춰보며 현재의 신앙생활을 자주 돌아보시길 바랍니다. 혹시 나의 잘못 되거나 교만 하거나 부적절한 언행을 통해 한 사람의 영혼이 주님을 믿고자 하는것을 막는 일이 생긴거나 혹 그들이 나의 신앙생활의 모습에 실망하여 교회나 하나님을 떠나는 일이 생긴다면 의도치 않게 사단의 공범자가 될 수도 있습니다. 사단은 우는 사람처럼 삼킬자를 찾고있는데 우리가 혹 어떤 영혼에게 심하게 상처를 주어 하나님을 떠나게 한다면 우리는 그 영혼을 영벌로 가게 하려는 사단의 공범이 되어 원치 않는 공범죄를 저지를 수 있습니다. 그럼으로 우리는 항상 자신의 언행을 살펴서 절제하고 혹 마음에 상처를 준 자가 있다면 빨리 찾아가 용서를 구하고 화해 하셔서 그 영혼이 하나님을 떠나지 않도록 기도해야 합니다. 그리하여야 사단의 공범이 되는 일에서 벗어날 수 있습니다.

 

또 우리 주위에 아직 예수님을 알지 못하여 영벌에 들어가는 자를 아신다면 제발 그 영혼을 위해 기도하면서 그 영혼에게 복음을 전하시기를 바랍니다. 우리가 모든 자에게 복음을 전할 수는 없지만 맡겨주신 몇 영혼에 대해선 우리의 손을 깨끗케 하여 그 들이 예수님을 믿지않아 영벌에 들어가는 일에 대해 방조죄를 짓지 마시길 바랍니다. 우리가 그 영혼들을 위해 간절히 기도하면서 복음을 전하면 하나님께서는 그들을 구원의 길로 인도해 주실 것입니다. 기억하십시요.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그들에게 복음을 전하지 않아 그들이 영벌로 들어가게 되면 그들의 피 값을 우리 손에서 찾는다고 하셨습니다.(33:1-11). 그럼으로 때를 얻는지 말든지 그들에게 복음을 전하여 이 방조죄에 대해 각자의 손이 깨끗하시길 바랍니다.

 

여러분 ! 가까운 훗날 하나님의 나라에서 가장 귀하고 존귀한 자로 인정받는 이 전도의 사명을 잘 감당 하시고자 기도하시면서 애쓰시길 바랍니다.(12:2) 잠시 있다 없어질 세상의 것에 마음을 두지 마시고 좀 더 많은 시간과 물질을 하나님께 인정을 받는 영혼 살리는 일에 온 힘과 정성과 마음을 쏟으시고 사시는 여러분과 제가 되면 좋겠습니다. 우리가  생각을 안하고 살아서 의식치 않고 살지만 그 누구도 내일 일을 기약할 수 없습니다. 오늘 밤이 마지막 일 수도 있습니다. 그렇다면 여러분의 인생을 어디에 초점을 두고 사시겠습니까. 이 글을 읽는 저희 모두가 예수님께서 말씀하신대로 먼저 그 나라와 그의 의를 구하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 하신다는 말씀을 신뢰 하시며 앞으로 올 그 영원한 나라를 소망하며 하나님께서 가장 기뻐하시는 이 전도의 일에 더욱 열심히 마음을 쏟으며 살아가는 저와 여러분이 되기를 기도 합니다.

 


휄로쉽 게시판

실명을 사용해야 하며, 광고나 적절하지 않는 내용의 글은 문의 없이 삭제 될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600 박상원 선교사 간증 - 김모세 목사 어머님 NCFC 2019.11.06 339
1599 Job 이 필요하신 분은 보십시요. file 김일봉 2019.09.12 535
1598 창립예배 시간에 부를 찬송입니다 NCFC 2019.08.30 270
1597 금요일 명언 587965 2019.08.08 160
1596 Help wanted jay lee 2019.06.19 581
1595 선교후원 - 농장 오이 판매 file NCFC 2019.06.12 260
1594 꿈은 이루어진다??? 심 병환 2019.05.29 180
1593 이 나라에 대해 아시나요? 심 병환 2019.05.07 295
1592 방 하나 렌트 구합니다 NCFC 2019.04.02 296
1591 이인애 권사님 소천 김일봉 2019.03.09 360
1590 놀랄 세가지 사실 심 병환 2019.02.07 284
1589 이 한해 주의 영광을 보시길... 심 병환 2019.01.20 125
1588 한 해 이렇게 구체적으로 살아보면... 심 병환 2019.01.14 133
1587 자마니카 조미선 선교사님 연락처를 알고 싶습니다 1 583105 2018.12.25 216
» 알게 모르게 짓는 공범죄와 방조죄... 심 병환 2018.12.17 256
1585 7111... file 심 병환 2018.11.15 168
1584 Farmers Market - 워싱톤 밀알 선교단 - 11월 17일 토요일 9am - 5 pm file 김일봉 2018.11.11 226
1583 ‘너의 의미... 심 병환 2018.11.07 175
1582 주인공으로... 2 심 병환 2018.11.04 167
1581 명예훈장(Medal of Honor)을 받을 사람을 소개 합니다... 1 file 심 병환 2018.10.29 4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80 Next
/ 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