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SCROLL TO TOP

2017.02.26 09:08

나팔수

조회 수 141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그리스도를 믿고 하나님의 자녀가 된 성도는 하나님의 나팔수입니다.

구약에는 제사장들이 불었던 나팔, 이젠 신약에서 하나님안에서 제사장된(베전2:9) 우리가 바로 나팔수입니다.

성경(민10) 에서 나팔을 불때는 크게 두가지 일에 사용하였습니다.  하나는 하나님의 성회로 모이게하는 소집용이고 또 다른 하나는 전쟁이나 위험에 대한 경고를 할때 사용되었습니다.

저는 이 나팔을 부는 사명을 받은 저희들의 삶의 모습에 대해 글을 나누길 원합니다.

 

먼저 우리는 소집(민2:10) 과 경고(겔 33:1-9)의 나팔을 불어야 합니다.

세상에서 하나님을 모르고 이 세상의 삶이 끝인지만 알고 멸망의 길로 향해 걸어가며 살고 있는 수 많은 사람들에게 나팔을 불어야 합니다. 그들에게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 가운데 나오라는 소집의 나팔을 불고 또 임박할 하나님의 믿지않는 자들에 대한 심판에 대해 경고의 나팔을 우리의 삶속에서 말과 행동과 삶속에서 보여주며 그들에게 세상에서의 헛되고 죄된 삶을 버리고 하나님의 나라의 복된 축복의 삶을 얻으라고 그들을 향해 나팔을 불어야 합니다. 그럼으로 그들이 하나님께 나와 하나님의 자녀가 되어 멸망의 길에서 벗어나 영생을 소유한 새로운삶의 시작을 하도록 전도와 구원의 나팔을 불어야 합니다.

 

그리고 우리는 확실한 나팔 소리가 나도록 불어야 합니다. (고전 14:8)

우리가 하나님을 알지 못하는 자들에게 나팔을 부를때 그 소리가 확실한 나팔 소리가 되어야합니다. 부는 소리가 나팔소리인지 거문고

소리인지 피리소리인지 구분을 할 수 없다면 어찌 그들이 나팔소리를 통해 알리는 소집과 경고의 소리를 들을 수 있겠습니까?

그렇기때문에 우리는 삶속에서 그리스도의 향기와 편지의 삶이 되도록 우리의 삶이 세상의 가치관이나 기준을 벗어난 하나님의 백성으로 사는 모습을 저들에게 보여주며 구별된 사람으로 살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우리의 삶이 그들의 삶과 별 차이가없다면 우리가 그들을 향해 부는 나팔소리가 제대로 전달 될 수 없는 것입니다.

 

그리스도를 믿음으로 그리스도의 나팔수된 여러분!

우리는 세상을 향해 소집과 경고의 나팔을 불라는 직무와 책임을 맡은 파숫군입니다. 파숫군이 잠들거나 그일을 게을리해서는 직무유기고

이로인해 다른사람을 위험이나 고난에 빠지게 만들수 있습니다.  파수군의 직무유기에 대한 책임이 저희에게 있다고 경고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사도 바울은 내가 복음을 전하지 않으면 화가 있을 것이라 하였고(고전9:16) 또 파숫군이 나팔을 불지않고 사람이 죽으면 그 피를 파숫군 손에서 찾으리라 하셨습니다.(겔 33:6).  우리는 비록 우리의 삶이 피곤하고 힘들지만 복음의 나팔수로 부름을 받은 그리스도의 파숫군의 사명을 받은 사람입니다. 이 일이 힘들기에 성령님을 저희에게 주셨고(행1:8) 큰 상급을 저희에게 허락하셨습니다.(단12:3)

나팔수는 나팔만 불면 됩니다.  그 후의 일은 또 다른 책임을 맡은 주님의 일꾼과 성령님께서 하십니다. 우리는 삶의 현장에서 말과 삶을

톨해 주님를 선포하면서 저희에게 맡겨주신 이 귀한 나팔수의 사명을 잘 감당하며 살면 하나님께서 주시는 놀라운 축복과 은혜가 이 세상뿐만 아니라 천국에서도 귀한 삶을 누리며 살게 되리라는 하나님의 약속을 생각하시면서 재대로된 확실한 나팔 소리를 내며 사는 저와

여러분이 되면 좋겠습니다.  (마6:33)(단 12;3)

 

 


휄로쉽 게시판

실명을 사용해야 하며, 광고나 적절하지 않는 내용의 글은 문의 없이 삭제 될수 있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조회 수
1534 10원에서 1원 심 병환 2017.03.05 121
» 나팔수 심 병환 2017.02.26 141
1532 시민권 심 병환 2017.02.19 214
1531 천번을 불러봐도.... file 심 병환 2017.02.12 201
1530 Townhouse rent in Germantown HannahLee 2017.02.11 188
1529 친구 전도 방법 심 병환 2017.02.02 149
1528 저먼타운에 방 렌트합니다 Ashley 2017.01.26 192
1527 메릴랜드 락빌에서 방하나 렌트합니다. file 544454 2017.01.25 147
1526 믿음의 성장... 심 병환 2017.01.17 163
1525 '한인의 종교/영성이 심리안정에 미치는 예측도 연구' 설문조사 NCFC 2017.01.14 149
1524 메릴렌드 락빌 방렌트 합니다. file 544454 2017.01.14 149
1523 서울 방문시 원룸 체류하기 추천 (레이크텔) file 김원철 2016.12.23 251
1522 타운하우스 렌트합니다 김정분 2016.12.03 319
1521 하박국의 기도 김성호 2016.11.29 199
1520 11월, 12월 두 달간 방1칸 (또는 1, 2층 전체) 서브렛 놓습니다. K.C.Kim 2016.10.13 265
1519 한국학교 가을 운동회 도움 요청 정광미 2016.10.11 149
1518 2017 공동의회 결산 예산 자료 (교인게시판) 정명철 2016.10.11 303
1517 새로운 찬양입니다(내 모습 이대로) 김진광 2016.09.29 216
1516 휄로쉽 창립 26주년을 맞이하여 - 버지니아 캠퍼스 안혜자 집사 1 Sara Pyon 변세라 2016.09.20 325
1515 새로운 찬양입니다. 김진광 2016.09.15 14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8 Next
/ 78